60세 넘어 받은 꽃다발
link  린다 김   2022-06-30

남편에게서 꽃다발을 받았다.

은혼식에도 감정없이 덤덤하게 있어서 겁나 지랄을 쳐서 받아낸 꽃다발 말고는 사는 동안 뒤웅박 노래만 부르던 내게 ,숲을 좋아하는
마음까지 얹어 야생화 꽃다발을 선사했다.

그 카드에 적은 내용을 보면 얼추 짐작이 가겠지만
유머하나 보고 지금까지 버텨온 것을 알고는 있는지, 꽃다발 앞에 작은 집게로 꽂아놓은 카드에 아직도 성공이 ing 중인 것을 의미하는
내용이 들어있다.

고맙다.

언제나 다시 믿어주고, 다시 마음 다잡고, 다시 정을 쥐어 짠 내게
조금이라도 고마움을 표현했으니까.

처음 만난 날을 기념하며 꽃다발을 받았는데 다섯 밤 지나면 생일이니 ,생일날에는 무엇을 선물로 준비할지 약간 궁굼해 진다.

그냥 지나치더라도
섭섭하지 않을 정도로 오늘만은 너무 행복하다.



































연관 키워드
, 청화백자, 우체국, 여행, 말똥구리, 도자기제작, 나무, 택시, 좋은책, 미니멀라이프, 프리허그, 행복한잠자리, 우울증, 족제비, 악어의눈물, 희망사항, 부부일기, 숲산책, 행복에세이, 세포
Made By 호가계부